본문 바로가기

Candid

What's Up?

2020.5.4

 

"잘 계시는가?"

아침 저녁으로 포행(布行)을 나서는 주지 스님께서 누군가에게 안부를 전한다.

 

 

"새삼스레 생각나서 연락해 보았네"

말을 건네는 상대가 막역지우(莫逆之友)인 듯 보이는 가벼운 농담조의 어투가 계속되는

상대의 물음과 상관없는 자문자답(自問自答)이었지만, 한동안의 통화가 즐거워 보인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행복함 가득찬 공간 속에 머물다간 공기를 닮고

지나간 자리에 진한 찔레꽃 향기가 남는 그런 사람이 될 수 있기를..

 

 

 

'Candid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What's Up?  (0) 2020.05.04
모란(목단, 牡丹, peony)  (0) 2020.04.28
모란이 예쁜 집  (0) 2020.04.28
겹벚꽃 핀 자리  (0) 2020.04.12
뚝배기 깨지는 소리  (0) 2019.11.10
Café Baroque  (0) 2019.11.09